실시간뉴스
'철피엠' 김서형 "소지섭 꿈 꾸고 수상 확신했다"
'철피엠' 김서형 "소지섭 꿈 꾸고 수상 확신했다"
  • 이유진 기자
  • 승인 2020.01.20 0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유진 기자] 배우 김서형이 과거 소지섭 꿈을 꾼 뒤 수상한 사연을 밝혔다.

20일 방송된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에는 김서형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김서형은 "데뷔 15년 만에 2009년 SBS '아내의 유혹'으로 여자 연기상을 수상했다"고 말문을 열었다.

 

사진출처=
사진출처=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

 

이어 "상을 받기 전 꿈에 소지섭 씨가 나왔는데, 꿈에서 딱 깨는 순간 '이건 상이다'고 생각했다"라며 "그런데 일주일 뒤 변우민 선배님이 또 꿈에 나와서 아닌가 했는데 결국 상이 맞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서형은 지난해 10월 '대한민국 대중문화예술상' 국무총리표창도 수상하는 영애를 안았다.

이를 듣던 김영철은 "2020년에는 뭘 받고 싶냐"고 물었고 김서형은 주저없이 "대상"이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김서형은 오는 3월 방영 예정인 SBS 드라마 '아무도 모른다'에 형사 차영진 역으로 출연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