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KT, 설 연휴 대비 원내비에 AI 기반 교통상황 예측 시스템 적용
KT, 설 연휴 대비 원내비에 AI 기반 교통상황 예측 시스템 적용
  • 이영호 기자
  • 승인 2020.01.20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영호 기자] KT는 설 연휴를 맞아 원내비에 인공지능(AI) 기반의 교통상황 예측 시스템(GiGAtwin traffic)을 적용하는 등 한층 고도화된 내비게이션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20일 밝혔다.

KT에 따르면 S급 특허기술 '원내비 교통상황 예측 시스템'은 AI를 활용해 미래 교통상황 예측의 정확성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AI 딥러닝(Deep Learning) 학습을 통해 과거의 교통상황을 축적한 빅데이터와 현재의 교통상황을 결합 및 분석함으로써 최적의 경로를 안내하는 방식이다.

사고가 발생할 경우에는 정체 여파가 주변 도로에 미치는 정도를 시뮬레이션을 통해 예측하고, 최적의 우회도로를 추천해준다.

KT는 이 같은 예측 시스템을 기반으로 다가오는 설 연휴 귀성·귀경길 최적 경로 및 목적지에 따른 최적 출발 시간대를 안내할 예정이다.

또 원내비 미세먼지 정보 및 녹색 교통 지역 단속 알림 서비스도 제공한다. 미세먼지 정보 안내는 운전자의 현재 위치, 이동 경로, 목적지 주변의 실시간 미세먼지 정보 및 고농도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발령 정보를 제공하는 서비스다.

최근 서울시가 시행하고 있는 녹색 교통 지역 운행제한에 따른 자동차 배출가스 5등급 차량의 단속 정보 및 우회경로도 제공한다.

KT 관계자는 "내비게이션 서비스에 인공지능 기술을 더함으로써 고객 편의와 안전성을 더욱 높여나갈 계획"이라며 "C-ITS(차세대지능형 교통 시스템) 실증 사업 경험을 바탕으로 원내비에 실시간 교통정보를 연계하는 등 고도화된 내비게이션 서비스를 지속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