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노원구, 낡은 하수관 교체 등 ‘공동주택’ 지원... 내달 28일까지 접수
노원구, 낡은 하수관 교체 등 ‘공동주택’ 지원... 내달 28일까지 접수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0.01.29 11: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노원구(구청장 오승록)가 공동체 활성화와 쾌적하고 안전한 주거환경 조성을 위해 총 108000만원 규모의 공동주택 지원사업을 펼친다.

공용시설물 유지관리, 공동체활성화, 낡은 공용급수관 교체 등 각종 시설물 보수 등의 사업비가 지원된다.

노원구청 전경
노원구청 전경

신청대상은 지역 내 20세대 이상 공동주택 총 270개 단지로 지원을 받기 원하는 단지는 다음달 28일까지 신청하면 된다.

구에 따르면 지원대상 사업은 공용시설물 유지관리와 공동체 활성화 분야다.

공용시설물 유지관리는 경로당의 보수 및 공부방 설치 단지 내 하수도의 보수 및 준설 주민안전을 위한 CCTV 설치 및 유지 재난 안전 시설물의 보수·보강 에너지 절감시설의 설치·개선 등으로 올해부터 승강기 교체도 지원 사업에 포함됐다.

공동체 활성화는 층간소음 등 주민갈등 해소 주민참여형 지역봉사활동 프로그램 운영 보육 및 육아시설 개보수 개방화장실 유지보수 등 사업이다.

공용시설물 유지관리는 최대 4500만원(사업비의 50~60%), 공동체 활성화는 800만원(사업비의 60~90%)까지 지원한다.

참여를 원하는 단지는 내달 28일까지 공동주택지원과 직접 방문 신청·접수하면 된다. 신청 전 장기수선계획 및 자체부담금 예산 확보에 따라 입주자대표회의 의결을 거쳐야 한다.

신청서는 구 홈페이지 및 시 공동주택통합정보마당에서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구는 공동주택지원 심의위원회에서 사업의 적정성 지원 대상 사업의 우선 순위 지원금액 및 지원예산의 운용에 관한 사항 등을 심사해 지원 대상을 선정해 개별 통보할 예정이다.

아파트 단지의 낡은 공용급수관 교체 지원 사업도 추진한다. 대상은 1994년 이전 건축되어 아연 도강관을 사용하는 공동주택 중 공용 급수관을 미 교체한 단지다.

교체 비용은 세대별 시비 포함 70만원에서 90만원까지 전액 지원할 예정이다.

오승록 구청장은 노원구는 아파트 등 공동주택이 전체 주택의 80%를 차지하고 있다살기 좋은 공동주택 만들기를 위한 다양한 정책과 지원을 이어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