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LG전자, 日에 2020년형 ‘LG 그램 17’ 신제품 출시
LG전자, 日에 2020년형 ‘LG 그램 17’ 신제품 출시
  • 이영호 기자
  • 승인 2020.02.19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영호 기자] LG전자는 휴대성과 성능을 한층 높인 2020년형 ‘LG 그램 17’ 신제품을 일본 시장에 최근 출시했다고 19일 밝혔다.

LG전자에 따르면 ‘LG 그램 17’ 신제품은 일본 유통사인 요도바시카메라, 빅쿠카메라 등이 운영하는 주요 매장에 진열되고 본격 판매가 시작됐다.

LG전자는 2016년 LG 그램 시리즈를 앞세워 일본 노트북 시장에 처음 진출한 후 신규 라인업을 지속 선보이며 꾸준한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2020년형 ‘LG 그램 17(모델명: 17Z90N)’은 고해상도 WQXGA(2560 x 1600)를 구현한 17형(대각선 길이: 43.1cm) 대화면의 ‘IPS 패널’을 탑재해 선명하고 생생한 화질을 보여준다.

이 제품은 화면 부와 조작부를 연결해주는 힌지(접힘) 부위 면적을 최소화한 히든 힌지를 적용해 2019년형 제품 대비 세로 길이가 3mm 줄었다. 화면은 초슬림 베젤을 적용했다.

아울러 대부분 노트북의 16:9 화면비율과 달리 아래쪽에 숨겨진 부분을 더 보여주는 16:10 화면비율을 지원해 사진·영상 편집, 문서 작업 등을 더 편리하게 할 수 있다.

또 이 제품은 기존 제품보다 10% 늘어난 80와트시(Wh) 대용량 배터리를 탑재해 오랜 시간 사용할 수 있다. 무게는 1350g에 불과해 휴대성이 탁월하다.

더불어 ‘LG 그램 17’은 최신 인텔 10세대 프로세서(아이스 레이크)를 탑재했다. 특히 그래픽 성능이 기존 대비 약 2배 향상돼 고해상도의 영상, 사진 등을 선명하게 구현한다.

이밖에 미국 국방성 신뢰성 테스트(MIL-STD: Military Standard)의 7개 항목(충격, 먼지, 고온, 저온, 진동, 염무, 저압)을 통과해 내구성도 우수하다.

한편, LG전자는 2020년 초 국내시장에 출시한 2020년형 ‘LG 그램’ 시리즈를 2월부터 북미, 유럽, 아시아 등 주요 국가에도 출시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