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한상헌 아나운서, 모든 프로그램 하차 "가세연 폭로 관련없어"
한상헌 아나운서, 모든 프로그램 하차 "가세연 폭로 관련없어"
  • 이유진 기자
  • 승인 2020.02.20 1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유진 기자] KBS 한상헌 아나운서가 출연 중인 모든 프로그램에서 하차한다

20일 KBS 측 관계자는 "한상헌 아나운서가 '일신상의 이유'로 방송에서 자진 하차하겠다는 의사를 전했다"고 밝혔다.

이어 "오늘 '2TV 생생정보' 녹화에는 참여한다"면서도 "이후 '생생정보'와 '더 라이브' 등 하차를 논의 중인 게 맞다"고 전했다.

 

사진출처=유튜브 '가로세로연구소'
사진출처=유튜브 '가로세로연구소'

 

관계자는 "가세연에서 폭로한 내용은 개인적인 부분이라서 회사가 공식입장을 낼 부분은 아니다"라며 "구설과 관련해서는 내부적으로 확인 중이며 하차 여부는 결정되는 대로 입장을 밝히겠다"고 설명했다.

앞서 지난 18일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가세연)은 'KBS 더 라이브 진행 한상헌 아나운서 수시 성관계 논란'이라는 제목으로 유흥주점에서 3억 원 협박 당한 남자 아나운서에 대한 기사를 언급했다.

이에 강용석은 "이분이 워낙 안 유명해서 얼굴 보고 알았다. 좌파 성향의 '더 라이브'에 출연하고 있는 한상헌"이라며 "아나운서가 돈이 굉장히 많은 것으로 착각하고 3억을 내놔라 한 것 같은데, 돈이 없으니 200만원을 뜯은 것"이라고 설명했다.

서울중앙지법 형사3단독 김춘호 판사는 지난 6일 폭력행위 등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공동공갈) 혐의로 기소된 유흥업소 종업원 A씨와 손님 B씨에게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

한편 한상헌 아나운서는 2011년 KBS 공채 38기 아나운서로 입사해 '추적60분'과 '천상의 컬렉션' 등을 진행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