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코로나19’ 오늘부터 軍 휴가ㆍ외출 전면 통제
‘코로나19’ 오늘부터 軍 휴가ㆍ외출 전면 통제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0.02.22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육, 해, 공군에서 모두 ‘코로나19’ 확진 판정자가 나온 가운데 국방부가 22일부터 모든 군 장병들의 휴가와 외출을 전면 통제하기로 했다.

이같은 결정 사항은 지난 21일 각급 부대에 모두 하달된 것으로 전해졌다.

국방부가 22일부터 모든 군 장병들의 휴가와 외출을 전면 통제하기로 했다.
국방부가 22일부터 모든 군 장병들의 휴가와 외출을 전면 통제하기로 했다.

다만 전역 전 휴가와 경조사에 의한 청원휴가의 경우에는 정상적으로 시행키로 했다.

앞서 군은 확진자가 발생한 부대내 접촉자들을 격리 조치하고, 역학 조사 결과에 따라 후속 조치를 진행하고 있다.

군 부대 시설에 대한 방역과 공무 목적을 제외한 외부인 출입도 통제하고 있으며 출퇴근하는 영외 간부들에게는 다중이용시설 이용을 자제토록 하고 있다.

한편 병무청도 전날 대구·청도지역에 거주하는 현역병 입영 대상자나 사회복무요원 등에 대한 입영을 잠정 연기하는 특단의 조치를 내렸다.

당장 다음 주부터 4주간 입영 예정인 현역병 대상자는 1000여명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