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LG전자, 초프리미엄 ‘LG 시그니처 에어컨’ 출시
LG전자, 초프리미엄 ‘LG 시그니처 에어컨’ 출시
  • 이영호 기자
  • 승인 2020.02.27 1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영호 기자] LG전자는 27일, 냉방 성능을 강화한 LG 시그니처 에어컨 신제품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LG전자에 따르면 신제품은 냉방, 공기청정, 가습, 제습 등 사계절 공기 관리에 필요한 여러 기능을 구현한다. 지난해 8월 출시한 올인원 에어솔루션(All-In-One)인 LG 시그니처 에어컨과 비교하면 냉방면적이 23평에서 27평으로 넓어졌고 난방 기능은 없다.

제품 전면부 전체에는 프리미엄 메탈 소재인 알루미늄을 적용했으며, 사계절 공기 관리에 필요한 여러 기능과 편리한 편의 기능도 갖췄다.

제품 전면의 시그니처 에어 서클은 강력한 기류를 형성해 에어컨에서 나오는 바람을 상하좌우 빈틈없이 보내준다. 공기청정 면적은 약 35평(117제곱미터)으로 업계 최고 수준이다. 집진 필터인 시그니처 블랙 필터는 물로 세척한 후 바람이 잘 통하는 그늘진 곳에서 건조하면 최대 10년간 사용할 수 있다.

프리미엄 가습기능도 갖췄다. 고객이 겨울철에 공기 청정과 함께 가습기능을 사용하면 실내가 건조해지지 않도록 최적의 습도를 유지할 수 있다.

아울러 인공지능 센서가 사람의 위치, 거리를 감지하고 바람을 제어해 맞춤 바람을 제공한다. 시그니처 필터 클린봇은 하루 8시간씩 사용할 경우 일주일에 한 번씩 에어컨의 극세 필터를 알아서 청소한다. 사용자는 6개월에 한 번씩 먼지 통만 비워주면 된다.

송대현 LG전자 H&A사업본부장 사장은 “정제된 디자인과 압도적 성능을 갖춘 LG 시그니처 에어컨을 통해 더 많은 고객들이 초프리미엄 가전의 진정한 가치를 경험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