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카카오와 김범수 의장 각각 20억씩 기부 '코로나 극복'
카카오와 김범수 의장 각각 20억씩 기부 '코로나 극복'
  • 이규한 기자
  • 승인 2020.03.04 2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규한 기자] 김범수 카카오 이사회 의장이 회사 차원에서 20억 원을 기부한 것과는 별개로 코로나19 피해 극복을 위해 약 20억원의 가치가 있는 주식 1만1000주를 기부했다. 

4일 카카오에 따르면 김 의장은 자신이 보유한 주식 1만1000주를 코로나19 사태에 기부하겠다는 뜻을 회사에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김 의장은 지난 몇 년간 교육 혁신가 발굴·육성 재단인 '아쇼카 한국'에 총 5만주, 문화·예술 분야 비영리단체 문화예술사회공헌네트워크(ARCON)에 3만주를 기부하며 꾸준한 기부활동을 해 온 것으로 전해졌다.

 

사진출처=뉴시스
사진출처=뉴시스

 

현재 김의장이 보유한 카카오 주식은 1251만4461주(14.9%)이며, 주식가치는 2조2463억 원으로 현재 최대 주주이다.

한편 카카오에서는 구매 금액 전부를 카카오와 작가가 기부하는 '이모티콘'도 판매 중이며, 판매 금액은 모두 코로나19 피해 복구에 쓰일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