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성은채, 지난 2월 득남 "겁났지만 빨리보고 싶었다"
성은채, 지난 2월 득남 "겁났지만 빨리보고 싶었다"
  • 이유진 기자
  • 승인 2020.03.10 14: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유진 기자] 개그우먼 출신 성은채가 지난 2월 득남한 소식을 전했다.  
 
성은채는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하루하루 날짜가 금방 가고. 만삭패밀리 내가 먼저 2월 출산. 임산부들 참 많이 만났음"이라며 출산 소식을 전했다

 

사진출처=웨딩숲
사진출처=웨딩숲

 

성은채는 "4주나 크던 머리 때문에 자연분만 못할까봐 걱정하던 너는 2주 정도로 줄여주시고. 이제는 방을 뺄 때가 되었다고 하는데 안 빼줘서 결국 유도 분만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이어 "예정일 2020년 2월 16일 유도날짜 2월 14일, 거의 달 다 채우는 너 갈비뼈가 많이 아팠다. 겁도 나고 빨리 보고 싶기도 했다"고 출산 소감을 전했다. 
 
앞서 성은채는 지난 2018년 13세 연상의 중국인 사업가와 한국, 중국, 네팔 등지에서 네 번의 결혼식을 올려 화제를 모았다. 
 
한편 성은채는 지난 2007년 MBC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