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구로 콜센터 확진자 90명 "전파 규모 확인 중"
구로 콜센터 확진자 90명 "전파 규모 확인 중"
  • 이규한 기자
  • 승인 2020.03.11 2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규한 기자] 서울 구로구 콜센터와 관련된 코로나19 확진자가 90명으로 늘어났다.

11일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장은  "구로구 콜센터와 관련해 현재까지 90명의 확진환자가 발생했다"며 "직원 77명(서울 51명, 경기 13명, 인천 13명), 직원의 가족 등 접촉자로 분류된 13명(서울 11명, 인천 2명)"이라고 전했다.

이날 브리핑에 따르면 접촉자를 제외한 직원 77명이 모두 11층에서 근무한 것으로 파악됐으며, 해당 콜센터에서는 총 750명이 근무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출처=뉴시스
사진출처=뉴시스

 

근무자 중 11층 근무자는 207명, 다른 층에서 근무자는 553명이며, 나머지 직원에 대해서는 우선 자가격리 조치 하고 검체조사 등을 실시해 추가 전파 규모를 확인할 예정이다.

정 본부장은 "감염경로 및 접촉자에 대한 역학조사가 진행 중으로, 진단검사를 통해 전파 규모를 확인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