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태영호, 김종인 '국가적 망신' 비판에 "등에 칼 꽂는 발언"
태영호, 김종인 '국가적 망신' 비판에 "등에 칼 꽂는 발언"
  • 오지연 기자
  • 승인 2020.03.13 0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오지연 기자] 서울 강남갑 미래통합당 후보 태영호(태구민) 전 주영국 북한대사관 공사가 자당 선대위원장으로 거명되는 김종인 전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 대표의 "국가적 망신"이란 발언에 대해 강력하게 반발했다.

 

사진출처=뉴시스
사진출처=뉴시스

 

태 전 공사는 이날 입장문을 통해 "김 전 대표가 저의 강남갑 공천에 대해 '국가적 망신'이라고 하면서 제가 '남한에 뿌리가 없다'고 말한 것으로 보도됐다"고 말했다.

이에 태 전 공사는 "저는 엄연한 대한민국 국민"이라며 "미래통합당의 선거대책위원장으로 거론되는 분의 입에서 나온 말이라고는 도저히 믿을 수 없는 발언"이라고 밝혔다.

이어 "선거일선에서 사력을 다하고 있는 후보의 등에 칼을 꽂는 듯한 발언을 서슴없이 하고 있는 이유가 무엇인지 도저히 이해할 수 없다"며 "김 전 대표의 행태는 우리당의 핵심 가치인 자유와 포용의 정신을 훼손하고, 북한 김정은 정권의 조롱만 불러올 뿐"이라고 설명했다.

태 전 공사는 "저는 자유시장경제의 상징인 강남갑을 위해 다시 한번 죽음을 각오하고 도전하고 있다"며 "김종인 전 대표는 정치 원로로서의 품격과 포용력을 잃지 말아 주시기를 바란다"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