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유튜버 김재석, 동창에게 무차별 폭행당해...김씨母 "살아 있는 것이 천운"
유튜버 김재석, 동창에게 무차별 폭행당해...김씨母 "살아 있는 것이 천운"
  • 이규한 기자
  • 승인 2020.03.16 10: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규한 기자] 유튜버 김재석씨가 친구에게 무차별 폭행을 당했다고 밝혀 충격을 주고 있다.

지난 14일 유튜브 '정배우:사건사고이슈' 채널에는 유튜버 김재석씨와 그의 어머니가 출연했다.

이날 김씨의 어머니는 "살아 있는 것이 천운"이라고 밝히며 "이 사건으로 큰 충격을 받았다"고 털어놨다.

 

사진출처=
사진출처='정배우:사건사고이슈'캡처

 

김씨에 따르면 자신을 폭행한 친구 A씨는 중학교 동창으로 지난 11일 오후 11시50분쯤 친하지는 않지만 방송 출연 요청으로 함께 어머니가 운영하는 식당에서  '음주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김씨는 "(A씨가) '내가 만만하냐'고 하면서 폭행을 했다"며 "특별한 이유 없이 폭행을 이어갔다"고 전했다.

이후 공개된 가게 CCTV에는 김씨가 약 12분 동안 무차별 폭행당하는 모습이 담겨 있다.

A씨는 소주병으로 김씨의 머리를 내리치고 그를 밀친 후 주변의 의자와 테이블을 집어 던지며 폭행을 이어갔다. 또 주방에서 프라이팬을 가져와 수차례 김씨를 구타했다. 함께 있던 지인이 말렸지만 A씨는 멈추지 않았다. 

김씨의 어머니는 "절대 용서 못한다"며 "선처는 없다. 이것은 살인이나 마찬가지"라고 못 박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