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메르켈 총리도 자가격리…코로나 확진 의사와 접촉
메르켈 총리도 자가격리…코로나 확진 의사와 접촉
  • 김영준 기자
  • 승인 2020.03.23 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김영준 기자] 앙겔라 메르켈 독일총리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자가격리에 들어갔다.

22일 AP, AFP 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메르켈 총리는 지난 20일 폐렴구균 예방백신을 맞았는데 이를 접종한 의사가 확진 판정을 받아 코로나 19 확산을 우려 바로 자가격리에 들어갔다.

 

사진출처=뉴시스
사진출처=뉴시스

 

총리 대변인은 성명을 통해 "총리가 집에서 업무를 수행할 것"이라며 "코로나 19 검사를 받았지만 아직 결과가 나오지 않았다"고 전했다.

앞서 메르켈 총리는 자가격리 전 기자회견을 통해 "공공장소에서 2명을 초과하는 모임을 최소 2주 간 금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