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중구성동(을) 최창식 전 중구청장, ‘불출마’... "통합당 승리에 힘 실어달라"
중구성동(을) 최창식 전 중구청장, ‘불출마’... "통합당 승리에 힘 실어달라"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0.03.25 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중구성동(을)에 무소속 출마를 준비하던 최창식 전 중구청장이 결국 ‘불출마’를 결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본인의 승리가 불확실한 상황에서 민주당에 어부지리 승리를 안겨줄 수 없다고 판단하고 미래통합당 지상욱 후보에 힘을 실을 것으로 보인다.

최창식 전 중구청장이 무소속 출마를 접고 미래통합당 승리에 힘을 쏟기로 했다
최창식 전 중구청장이 무소속 출마를 접고 미래통합당 승리에 힘을 쏟기로 했다

최 전 구청장은 25일 오후 2시 기자회견을 열고 무소속 ‘불출마’를 선언할 예정이다.

최 전 구청장은 “무소속이라는 현실적 한계와 선거구도의 변화가 있는 상황에서 당선을 장담할 수 없다”며 “자칫 민주당에게 어부지리 승리를 안겨줄 수 있다는 생각에 많은 고민을 거듭했다”고 전했다.

이어 “그 결과 문재인 좌파폭정 하에서 대한민국을 지키는 것이 급선무라고 생각했다”며 “대한민국의 미래를 위해 자유 보수진영의 승리를 위해 이번 국회의원 선거에 불출마를 선언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저는 이번 총선에서 우리당(미래통합당)이 압승해서 위기의 대한민국을 지켜주길 희망한다"고 호소했다.

최 전 구청장은 “지난 3년 간 물심양면으로 희생하며 저와 함께 해 주신 여러분의 뜨거운 사랑을 잊지 않고 살아가겠다”며 “(미래통합당) 평당원으로 제 역할을 다하며 그동안의 은혜를 갚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최창식 전 구청장이 무소속 불출마를 선언하게 되면서 중구성동(을) 지역은 민주당 박성준 후보와 미래통합당 지상욱 후보의 ‘맞대결’이 성사되게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