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노원구, 노해근린공원 ‘자동차극장’ 운영... 초대형 스크린 설치
노원구, 노해근린공원 ‘자동차극장’ 운영... 초대형 스크린 설치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0.03.26 11: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노원구(구청장 오승록)가 ‘코로나19’로 답답한 구민들이 안심하고 영화를 볼 수 있도록 ‘자동차 극장’을 설치해 운영한다.

‘자동차 극장’은 중계동 노해근린공원에 설치되며 초대형스크린에 차량 100대가 입장할 수 있다.

노원구청사 전경
노원구청사 전경

자동차극장은 오는 28일 ~ 29일, 4월3일 ~ 4월5일, 2차례에 걸쳐서 1일 1회씩 총 5회에 걸쳐 진행한다.

3월은 ‘라라랜드’, ‘쥬라기월드 5: 폴른킹덤’ 등 가족과 함께 즐길 수 있는 영화로 구성했으며, 4월은 추후 홈페이지를 통해 상영영화를 공지할 예정이다. 당일 오후 6시30분부터 입장가능하며 상영은 오후 7시 30분이다.

구는 이번 행사를 위해 공원 내 가로15m, 세로 7m의 초대형 스크린을 설치하고, 차량 100대가 주차 가능한 3270㎡규모의 전용상영관을 마련했다.

관람은 무료이며, 요일별 선착순 80대 기준으로 온라인 사전예약을 받는다. 예약은 노원문화재단 홈페이지 공지사항의 ‘네이버 폼’에 접속하여 신청할 수 있다. 선정자는 개별문자 발송과 함께 홈페이지에 공지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노원문화재단홈페이지를 확인하거나, 노원문화재단 문화사업부로 문의하면 된다.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전용극장은 상연 전 방역을 실시하고, 영화관람 차량 출입 시 운영요원들이 손소독과 발열체크를 실시한다.

오승록 구청장은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면서 많은 분들이 정신적으로 피로감을 호소하고 있다”며 “이번에 마련된 자동차극장의 영화 상영으로 잠시나마 마음 편히 영화를 보며 힐링의 시간을 보내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