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라스' 윤은혜 "금주 8년차, 자연스레 연애도 끊겨"
'라스' 윤은혜 "금주 8년차, 자연스레 연애도 끊겨"
  • 이유진 기자
  • 승인 2020.03.26 12: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유진 기자] 그룹 '베이비복스' 출신  배우 윤은혜가 8년째 금주 중이라고 밝혔다.

25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니 몸 사용설명서' 특집으로 배우 이이경이 스페셜 MC로 함께한 가운데 윤은혜, 홍혜걸, 안현모, 이승윤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윤은혜는 "건강을 위해 8년째 금주를 실천하는 중"이라며 " (술을) 좋아해서가 아니라 불면증이 심해 마셨다"고 말했다.

 

사진출처=
사진출처=MBC '라디오스타'

 

윤은혜는 "당시 술을 주로 섞어 마셨다. 오히려 그래야 취하지 않았다"면서도 "우연한 계기로 일주일 금주에 성공한 적이 있었다"고 전했다.

이어 "금주와 마음의 안정을 찾게 된 시기가 겹치면서 생활 패턴이 바뀌었다"며 "그 이후로는 초콜릿에서도 알코올이 맛이 느껴지면 뱉을 정도"라고 덧붙였다.

특히 윤은혜는 "술과 함께 연애도 끊겼다"며 "술자리를 나가지 않으니 자연스레 사람도 잘 안 만나게 됐다"고 털어놨다.

그는 "예전에는 제 속마음을 아무한테도 털어놓지 않았는데 엄마 같은 따뜻한 대표님을 만나면서 수다쟁이가 됐다"라며 "그러다보니 외롭지도 않고 연애 생각이 안 들더라. 그래서 8년을 쉬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