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권영진 대구시장 실신, 두 손 모으고 병원 이송 "검사 뒤 퇴원 결정"
권영진 대구시장 실신, 두 손 모으고 병원 이송 "검사 뒤 퇴원 결정"
  • 김영준 기자
  • 승인 2020.03.26 20: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김영준 기자] 권영진 대구시장이 대구시의원과 마찰을 빚다가 쓰러져 병원으로 이송됐다.

26일 권 시장은 대구 시의회 본회의에서 진행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관련 예산안 처리에 참석했다.

이날 더불어민주당 이진련 시의원인 권 시장에게 "긴급 생계자금을 왜 현금으로 지원하지 않느냐"고 따지자, 권 시장이 "제발 이러지 마세요"라고 대응하다 오른손으로 뒷머리를 잡은 채 뒤로 쓰러진 것.

 

사진출처=뉴시스
사진출처=뉴시스

 

이에  대구시청 공무원이 권 시장을 업어 시청 2층 시장실로 이동했고, 이후 119구급차가 도착해 경북대병원으로 이송됐다.

경북대병원 관계자는 "여러 가지 검사를 한 뒤 상태를 보고 퇴원 여부를 결정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