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부산, 19일째 지역감염 ‘0명’... 격리 치료자 21명
부산, 19일째 지역감염 ‘0명’... 격리 치료자 21명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0.04.11 14: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부산이 19일째 ‘코로나19’ 확진자가 나타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지금까지 부산에서 발생한 누적 확진자는 총 123명이며 현재 격리 치료중인 환자는 21명인 것으로 알려졌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확산 중인 7일 오전 부산 동구 부산역에 설치된 해외입국자 선별진료소에서 관계자들이 해외입국자 검체 채취 이후 워킹 스루 부스를 소독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확산 중인 7일 오전 부산 동구 부산역에 설치된 해외입국자 선별진료소에서 관계자들이 해외입국자 검체 채취 이후 워킹 스루 부스를 소독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11일 부산시는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이틀째 발생하지 않았으며 지역사회 감염은 19일째 '0명'을 기록 중이다고 밝혔다.

앞서 시는 이날 오후 1시30분 현재 635건의 코로나19 진단검사를 진행했지만 신규 확진자는 없었다.

지난달 23일 부산 107번 환자 이후 19일째 지역감염이 발생하지 않은 셈이다.

부산에서는 지난 2월 21일 첫 확진자 발생 이후 누적 확진자는 123명이며 이날가지 퇴원자는 99명이다. 그러나 안타깝게도 확진자 중에서는 3명이 사망했다.

이에 현재 부산에서 격리 치료 중인 환자는 21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