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SKT, ‘LG폴더2’에 음성인식 인공지능 비서 ‘누구’ 탑재
SKT, ‘LG폴더2’에 음성인식 인공지능 비서 ‘누구’ 탑재
  • 이영호 기자
  • 승인 2020.04.17 1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영호 기자] SK텔레콤은 LG전자에서 출시하는 ‘LG폴더(Folder)2’에 음성인식 인공지능 비서 ‘누구’를 탑재한다고 17일 밝혔다.

폴더형 휴대폰에 인공지능 서비스가 탑재되는 것은 이번이 최초로, 그동안 폴더폰을 주로 사용하는 어르신 세대는 정보 접근으로부터 소외되고 있다는 지적이 많았다.

실제 SK텔레콤 조사 결과, 전작인 ‘LG폴더’를 사용하는 고객 중 60대 이상의 비율은 약 70.5%로 실버 세대의 폴더폰 사용률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SK텔레콤은 어르신들에게 친숙한 형태인 ‘폴더폰’에 가장 단순하고 편한 방식인 ‘음성인식’을 탑재함으로써 고객의 정보 접근성을 개선한다는 방침이다.

‘LG폴더2’를 사용하는 SK텔레콤 고객은 간단한 음성 질문만으로 원하는 정보를 쉽게 탐색할 수 있다.

실행 방법은 간단하다. 통화 버튼 상단의 마이크 심볼이 새겨진 ‘AI 핫키’ 버튼을 누르면 인공지능 비서 ‘누구’가 실행된다. 인공지능 비서가 “제가 도울 일을 말해주세요”라고 응답하면 궁금한 내용을 물어보면 된다. 그럼 ‘누구’가 답변을 음성과 텍스트로 동시에 알려준다.

더불어 △날씨 △계산기 △날짜 △어학사전 △백과사전 기능 등 궁금한 내용을 해결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나 외로워”와 같은 ‘감성 대화’를 통해 재미 요소도 제공한다.

SK텔레콤은 ‘LG폴더2’ 출시를 맞아 17일부터 7월 31일까지 3개월간 ‘LG폴더2’ 내 ‘누구’ 서비스를 이용하는 전 고객을 대상으로 ‘누구’ 이용 시 소요되는 데이터를 무료로 제공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이외에도 ‘LG폴더2’는 어르신 세대의 이용 편의를 극대화하기 위한 다양한 추가 기능을 탑재하고 있다.

우선 사용자가 위급한 상황에 처했을 때 즉시 보호자에게 통화를 시도하는 ‘SOS’ 기능을 탑재했다. ‘LG폴더2’ 이용자는 단말기 뒷면에 위치한 ‘SOS’ 버튼을 빠르게 3번 누르면 5초 뒤에 사전 등록된 보호자 번호로 자동 통화 연결이 되며 위치 정보도 함께 전송된다.

또 폰을 열지 않고도 시간, 전화, 문자 수신 여부를 확인 가능한 외부 알림창 기능, 데이터 사용 없이도 청취 가능한 FM라디오 기능, 비밀번호 설정으로 꼭 필요한 경우에만 인터넷을 사용할 수 있는 데이터 안심 잠금 기능 등도 탑재됐다.

SK텔레콤 관계자는 “폴더폰 고객의 의견을 적극 반영해 ‘LG폴더2’에 인공지능 비서 ‘누구’를 탑재했다”며 “앞으로도 실버 층의 다양한 요구와 사용성에 맞춘 합리적인 가격의 스마트폰을 지속 출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