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KT, 올레 tv 독립영화 전용관 론칭
KT, 올레 tv 독립영화 전용관 론칭
  • 이영호 기자
  • 승인 2020.04.17 17: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영호 기자] KT는 지난 16일 올레 tv 독립영화 전용관 '아트무비살롱'을 론칭했다고 17일 밝혔다.

KT에 따르면 올레 tv 아트무비살롱은 독립영화 저변 확대를 위해 국민들이 매일 다양한 독립영화를 쉽게 접할 수 있도록 마련한 전용관이다.

'이달의 테마'에 맞춰 매월 30여편씩 연말까지 200여 편의 다양한 독립·예술영화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 중에는 '히든픽처스'가 선정한 독립영화 연 50여 편이 포함되는데, KT는 유료방송사업자 중 유일하게 해당 영화를 무료로 제공하게 된다.

히든픽처스는 영화진흥위원회와 씨네21이 함께하는 독립·예술영화 온라인 유통지원 사업으로, 숨은 좋은 작품을 발굴해 더 많은 관객과 만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또 KT는 서울시 중구 덕수궁길에 있는 '정동1928 아트센터'에 오프라인 상영관을 열고 연말까지 월 2편의 독립영화를 상영한다. 해당 상영관은 매일 오후 12시와 3시 연중무휴로 운영되며, 누구나 자유롭게 입장할 수 있도록 무료 개방한다.

4월에는 벚꽃 시즌에 맞춰 사랑의 추억을 되살려줄 독립영화 '동경', '아직 지나지 않는 여름'을 상영하고, 5월에는 가족을 테마로 한 독립영화 2편을 만나볼 수 있다.

더불어 KT는 코로나19로 오프라인 영화 관람에 어려움을 겪는 관객들을 위해 매월 유튜브로 '무관객 GV(Guest Visit, 관객과의 대화)'를 진행한다.

무관객 상태의 영화 상영관에 감독과 배우가 직접 등장해 감독의 연출 의도와 촬영 비하인드 스토리 등 재미있는 영화 이야기를 올레 tv 유튜브 채널을 통해 관객들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KT 관계자는 "올레 tv 아트무비살롱을 통해 실험적인 주제를 담은 다양한 장르의 독립영화가 많은 영화 관객들과 만나게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