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하나銀, 외국인 전용 ‘Hana EZ’ 내국인으로 확대 시행
하나銀, 외국인 전용 ‘Hana EZ’ 내국인으로 확대 시행
  • 김광호 기자
  • 승인 2020.04.20 13: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김광호 기자] 하나은행은 외국인 전용으로 출시된 해외송금 특화 앱 ‘Hana EZ’ 서비스를 외국인에서 내국인까지 확대 시행한다고 20일 밝혔다.

하나은행에 따르면 Hana EZ는 내국인 서비스 확대를 위해 빅데이터기술과 AI알고리즘, 인공지능을 도입해 차별화된 해외 송금 서비스를 제공한다.

송금처리과정 및 상대국가의 공휴일과 시차까지 감안한 AI알고리즘을 통해 송금 예상 소요시간 알림 서비스를 20일 국내 최초로 시작한다. 또 유럽지역의 계좌번호 또는 국가 별 은행코드만 입력해도 수취은행 정보를 자동으로 찾아 손님이 직접 투입할 항목을 대폭 줄였다.

특히, 이번 내국인 서비스 확대는 언택트(비대면) 거래에 중점을 뒀다는 게 은행측 설명이다. 모바일을 통해 거래외국환은행 지정 등록 및 재학사실 입증서류를 제출해 영업점 방문없이 유학생 송금이 가능하게 했으며, 한 번 보낸 송금은 금액만 입력하면 바로 송금할 수 있도록 편의성을 높였다.

아울러 WUBS 세계주요대학 등록금 납부 서비스를 Hana EZ를 통해 비대면으로 이용할 수 있어 환율이 급등하는 시기에 유학생을 둔 학부모의 부담을 덜어줄 전망이다.

WUBS 세계주요대학 등록금 납부 서비스는 전 세계 700여개 대학의 등록금 납부 서비스를 대행하는 WUBS와 하나은행이 제휴해 원화로 등록금을 납부하는 서비스로, 납부 시점의 환율과 관계없이 고지서 출력 시점에 원화금액으로 등록금 처리가 가능하다.

한편, 하나은행은 Hana EZ 서비스 확대를 기념해 개편 이벤트를 실시한다.


주요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