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SKT, ‘패스’ 기반 자동차 시세 조회·매매 서비스 출시
SKT, ‘패스’ 기반 자동차 시세 조회·매매 서비스 출시
  • 이영호 기자
  • 승인 2020.04.28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영호 기자] SK텔레콤은 자사 고객들이 본인인증 앱 ‘패스(PASS)’를 통해 중고차 시세 조회 및 매매까지 할 수 있는 ‘패스 자동차’ 서비스를 새롭게 선보인다고 28일 밝혔다.

SK텔레콤에 따르면 ‘패스 자동차’는 본인 명의 휴대폰 1대에만 등록 및 사용이 가능한 ‘패스’ 앱의 보안성을 기반으로 안전한 중고 자동차 거래를 할 수 있도록 마련됐다. 이용 고객의 허위매물 등록을 원천 차단할 수 있고 중고차 판매자와 구매자가 상호 신뢰 기반의 비대면 거래를 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패스 자동차’ 사용자는 최초 1회 본인의 차량번호와 연식 등을 입력해 자신의 차량을 자산으로 등록한 뒤 ‘시세 조회’, ‘내차팔기’, ‘내차사기’ 기능을 이용할 수 있다.

‘시세 조회’는 주행거리, 사진, 사고 유무 등 자신의 차량 정보를 최대 3대까지 등록해 보유차종의 중고시세를 조회하고 시세 변동 내역을 앱 푸시 방식으로 받아볼 수 있다.

‘내차팔기’는 고객 차량 구입을 희망하는 딜러들의 입찰 내역을 확인해 원하는 딜러를 선택할 수 있고 ‘내차사기’를 통해 원하는 차종 또는 구매 예산 기반의 최적 매물을 선택할 수도 있다.

SK텔레콤은 B2B 중고차량 거래플랫폼 ‘카매니저’, 핀테크 보안기업 ‘아톤’과의 협업을 통해 최근 6년 동안 거래 완료된 중고차 매물 시세를 빅데이터로 분석한 AI 모델을 ‘패스 자동차’에 적용했다.

이 AI 모델은 고객이 입력한 차량 색상, 사고 여부 등의 정보를 기반으로 견적을 산출하며 실제 매매 가격과의 오차율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돕는다는 게 회사측 설명이다.

오세현 SK텔레콤 블록체인/인증사업본부장은 “간편하고 안전한 본인인증 앱 ‘패스’를 기반으로 고객이 신뢰할 수 있는 테크핀(TechFin) 분야의 혁신을 주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