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트럼프, 중국계 기자와 설전 "그 질문은 중국에 물어봐"
트럼프, 중국계 기자와 설전 "그 질문은 중국에 물어봐"
  • 오지연 기자
  • 승인 2020.05.12 21: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오지연 기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기자회견 도중 중국계 여기자와 설전을 벌이다 자리를 박차고 나가는 상황이 벌어졌다.

11일(현지시간) CNN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이날 트럼프 대통령은 백악관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 분야와 관련해 미국이 우수하다는 내용의 기자회견을 가졌다.

 

 

당시 CBS방송의 웨이자 장 기자는 트럼프 대통령에 "검사 횟수를 강조하는 데 그게 왜 중요한가. 많은 미국인이 매일 목숨을 잃고 있고 감염 사례도 늘고 있는데 왜 이걸 국제적 경쟁으로 보는 것이냐"고 물었다.

이에 트럼프 대통령은 "사람이 목숨을 잃는 것은 세계 어디에나 있는 일"이라면서 "그 질문은 나한테 물어보지 말고 중국에 물어보라"고 답했다.

장 기자는 "왜 나에게 콕 집어 중국에 물어보라 하느냐"고 하자 트럼프 대통령은 "누군가를 지목해서 말하는 게 아니다. 나는 그런 형편없는 질문을 한 누구에게도 이렇게 말한다"고 응수했다.

이어 CNN 기자가 질문을 이어가려고 하자 트럼프 대통령은 "신사 숙녀 여러분, 감사합니다"라는 말을 남기고 회견을 돌연 중단한 채 자리를 떠났다.


주요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