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성동구, 발달장애인 실종예방 ‘스마트 깔창’ 보급
성동구, 발달장애인 실종예방 ‘스마트 깔창’ 보급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0.05.18 1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성동구(구청장 정원오)가 지역 내 발달장애인들에게 GPS 위치추적기가 내장된 신발 깔창인 ‘스마트 인솔(Insol, 깔창)’ 보급에 나선다고 18일 밝혔다.

실종의 위험 없이 자가 통학 훈련 및 지역사회 적응 훈련을 하면서 이들의 홀로서기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스마트 인솔을 신발에 깔면 모바일로 위치추적이 가능하게 된다
스마트 인솔을 신발에 깔면 모바일로 위치추적이 가능하게 된다

경찰청 통계에 따르면 발달장애인의 실종은 해마다 증가하고 있고, 실종 이후 성범죄에 노출되거나 노동력을 착취당하는 등 각종 범죄에도 무방비로 노출돼 발달장애인 가정의 고충이 되고 있다.

또한 의사소통이 원활하지 않아 실종기간이 길고, 기존의 실종 예방을 위해 활용되고 있는 배회감지기는 걸치는 것을 싫어하는 발달장애인에게는 큰 도움이 되지 못하는 한계가 있다.

이에 구는 GPS 위치추적 기능이 있는 깔창 ‘스마트 인솔’을 도입해 발달장애인 가정에 보급하기로 했다.

평상시 신는 신발에 이 깔창만 깔면 발달장애인의 위치를 보호자 스마트 폰에 실시간으로 알려주고, 지정된 거리나 위치를 벗어나게 되면 보호자에게 경고 문자 메시지가 자동으로 발송된다.

구 관계자는 “스마트신발 착용으로 실종 시 위치추적이 가능해 실종을 예방할 수 있고, 무엇보다 보호자의 도움 없이 혼자서 등교하는 등 지역사회 활동을 가능 할 수 있게 하는 것이 이번 보급사업의 최종목표다”고 강조했다.

한편 구는 오는 25일까지 스마트 신발 참여자를 모집한다. 모집인원은 총 70명이며 3차에 걸친 사용방법 등에 대한 설명회를 거친 뒤 6월 말 경 전체 보급된다.

보급이후 자가 통학 훈련 및 지역사회 적응 훈련 등 지속적인 훈련프로그램을 운영하며 홀로서기 프로젝트도 진행할 방침이다.

신청은 성동장애인가족지원센터 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며 자세한 사항은 성동장애인가족지원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