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컬투쇼' 강균성 "노을 멤버 중 내가 외모 1위"
'컬투쇼' 강균성 "노을 멤버 중 내가 외모 1위"
  • 이유진 기자
  • 승인 2020.05.20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유진 기자] 가수 강균성이 얼굴 부심을 드러냈다.

20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그룹 노을의 강균성이 스페셜 DJ로 출연했다.

 

사진출처=
사진출처=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이날 강균성은 "턱선이 날렵해졌는데 살이 더 빠진 것 같다. 장국영 닮았다"라는 청취자의 칭찬에 "감사하다. 잘생겼다기보다는 나만의 매력이 있는 것 같다"고 답했다.

김태균이 "노을 안에서는 제일 잘생기지 않았나"라고 묻자 강균성은 "맞다. 노을 안에서는 내가 제일 잘생겼다"라며 "멤버마다 매력이 있다"고 말했다.

이어 "그러나 보편적인 기준으로 봤을 때 제가 제일 합당하다. 잘생겼다고 해주셔서 감사하다"며 "너무 행복하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주요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