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나혼자산다' 박세리, 23년차 자취러의 허당 일상
'나혼자산다' 박세리, 23년차 자취러의 허당 일상
  • 이유진 기자
  • 승인 2020.05.21 12: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유진 기자] 골프감독 박세리가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한다.

22일 방송될 MBC 예능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골프 하나로 전 국민을 울고 웃게 했던 '레전드' 박세리가 무지개 회원으로 출연해 생생한 일상을 공개한다.

이날 방송에서 박세리는 여전한 '레전드 골프 여제'의 면모를 선보인다. 몸을 풀기 위해 스크린 골프장으로 향하던 박세리는 출발에 앞서 트렁크 문조차 제대로 닫지 않고 자동차의 시동을 걸어 '골프 영웅'의 카리스마 뒤에 숨겨져 있던 뜻밖의 '허당미'를 발산한다.

 

사진출처=MBC
사진출처=MBC

 

하지만 본격적인 골프 연습이 시작되자 180도 돌변, 은퇴 후 좀처럼 볼 수 없던 골프 실력을 선보이며 레전드다운 저력을 보여준다. 전성기 때의 느낌을 십분 살린 통쾌한 스윙은 시청자들의 묵은 체증을 시원하게 날릴 예정이다.

오랜 공백 기간에도 불구하고 금세 감을 잡아가는 모습은 보는 이들의 감탄을 절로 자아낸다. 하지만 "너무 무리했어"라며 연습을 마치려 하자, 함께 있던 동생이 "이럴 거면 기름 값이 아깝지 않아?"라며 그를 놀리기 시작했다고 해 인간미 가득한 박세리의 골프 연습기에 궁금증이 모아진다.

연습을 마친 박세리는 시청자들의 군침 돌게 만드는 라이브 먹방을 펼친다. 자신을 2년차 '다이어터'라고 소개한 말과 달리, "다이어터에게 후식은 필수"와 같이 확고한 철칙을 내세우며 보는 이들까지 군침 돌게 만드는 먹방을 선보일 예정이다.

"우리 뭐 먹어?"라는 질문과 "배고파"와 "맛있다" 같이 본능에 충실한 친근한 일상이 예고되어 있어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내일(22일) 밤 11시 10분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