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빌라서 숨진 채 발견된 남매, 엄마는 의식불명 '조사 중'
빌라서 숨진 채 발견된 남매, 엄마는 의식불명 '조사 중'
  • 김영준 기자
  • 승인 2020.05.28 23: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김영준 기자] 서울 은평구의 한 빌라에서 어린 남매가 숨진 채 발견됐다.

28일 서울 서부경찰서에 따르면 10살 남자아이와 6살의 여자아이가 방 안에 나란히 누운 채 의식을 잃은 어머니 A씨와 함께 발견됐다고 전했다.

어머니 A씨는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현재 의식 불명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출처=뉴시스
사진출처=뉴시스

 

발견 당시 방 안에는 번개탄과 비슷한 갈탄이 피워져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A씨가 남긴 것으로 추정되는 A4용지 1장의 유서를 토대로 극단적 선택을 했을 가능성을 열어두고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