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KBS 본사 '개콘' 연습실 여자화장실서 몰카 발견...경찰 수사 착수
KBS 본사 '개콘' 연습실 여자화장실서 몰카 발견...경찰 수사 착수
  • 김영준 기자
  • 승인 2020.05.31 15: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김영준 기자] 서울 여의도 KBS 본사 사옥 내 여자화장실에서 몰래카메라가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31일 서울 영등포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9일 KBS 예능프로그램 '개그콘서트'(개콘) 연습실 건물 여자화장실에서 몰래카메라를 발견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사진출처=뉴시스
사진출처=뉴시스

 

몰카가 발견된 해당 연구동은 각종 방송 관련 연구기관과 언론노조 사무실, 개그콘서트 연습실 등이 입주해 있다. 개콘 연습실이 있는 건물은 5층 건물로 이중 4층 전체를 사용하고 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영등포경찰서는 현장에서 문제의 몰래카메라 기기를 수거한 뒤 용의자를 추적하고 있다.

경찰은 "용의자가 특정되면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로 입건하고 증거물을 확보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이에 대해 KBS 측은 "범인 색출을 위한 경찰 수사에 적극적으로 협조할 것"이라며 "재발 방지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