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서울역 '묻지마 폭행' 용의자 30대男 검거...영장신청 예정
서울역 '묻지마 폭행' 용의자 30대男 검거...영장신청 예정
  • 김영준 기자
  • 승인 2020.06.03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김영준 기자] 여성을 폭행하고 달아난 '서울역 묻지마 폭행 사건'의 용의자가 경찰에 체포됐다.

3일 국토교통부 소속 기관 철도특별사법경찰대는 전날 오후 7시 15분께 용의자인 30대 남성 이모씨를 서울 동작구 상도동 자택에서 검거했다고 밝혔다.

이 씨는 범행동기를 묻는 취재진의 질문에 "계획을 하진 않았다. 욕을 들어가지고"라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출처=
사진출처=SBS

 

김한홍 서울지방철도경찰대 수사과장은 "CCTV를 확인해보니 피해자가 최초로 부딪힌 건 아닌것 같다"며 "범행 전에도 중간중간 이상한 행동을 해서 정상적으로는 안 보였다"라고 말했다.

경찰은 이 씨를 상대로 범행 동기와 경위 등을 조사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앞서 이 씨는 지난달 26일 서울역 역사 1층에서 일면식도 없는 30대 여성을 폭행하고 도주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로 인해 피해자는 왼쪽 광대뼈 부위가 함몰되는 등 심각한 부상을 당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