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방역당국 "코로나19 안전한 곳 없어, 위생수칙 지켜야해"
방역당국 "코로나19 안전한 곳 없어, 위생수칙 지켜야해"
  • 오지연 기자
  • 승인 2020.06.30 1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뉴시스
사진출처=뉴시스

 

[한강타임즈 오지연 기자] 방역당국이 수도권을 중심으로 빠른 확산을 보이고 있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대한 위험성에 대해 경고했다.

30일 권준욱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 부본부장은 "우리 주위에 안전한 곳은 더 이상 없다"며 "누구든 언제라도 환자가 될 수도 있고, 접촉자로서 자가격리자가 될 수 있다"고 전했다.

권 부본부장은 "평상시 마스크 착용과 거리두기가 일상이 되었다는 점을 자각하고, 개인 위생수칙을 지키는 데 매진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어 "같은 호흡기 감염병인 인플루엔자가 1년에 최대 65만명 정도의 사망자를 유발하는 것으로 추정하는데, 코로나19는 반년 만에 동일한 수준으로 희생을 만들어내고 있다"며 위험성에 대해 설명했다.

권 부본부장은 "현재 코로나19와 같은 신종 감염병에 대해서는 어떤 나라도 정답을 갖고 있지 않다"며 "우리 방역당국은 장기전을 생각(대비)하면서 발생 규모와 속도를 억제하고 동시에 피해를 최소화하는 데 집중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