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이인영 통일부 장관 내정자 "다시 평화의 문 만들고 싶어"
이인영 통일부 장관 내정자 "다시 평화의 문 만들고 싶어"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0.07.03 1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통일부장관으로 내정된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3일 오후 서율 여의도 국회에서 입장을 발표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통일부장관으로 내정된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3일 오후 서율 여의도 국회에서 입장을 발표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3일 통일부 장관에 내정된 이인영 내정자는 "매우 겸손하고 성실한 마음으로 청문회에 임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그러면서 "5000만 국민, 8000만 겨례와 함께 다시 평화의 문을, 통일의 꿈을 만들고 싶다"고 포부를 전했다.

이 내정자는 이날 오후 의원회관에서 취재진과 만나 통일부 장관 후보자 지명 소감에 대해 이같이 밝혔다.

이 내정자는 "평화로 가는 오작교를 다 만들 수는 없어도 교두보 하나는 착실하게 놓겠다는 마음으로 임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우선 할수 있는 것 부터 하나하나 필요한 이야기들을 함께 나눠 가겠다"고 덧붙였다.


주요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