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박재범, 은퇴 암시 "최선 다했다. 아쉬움 없이 떠날 수 있을 듯"
박재범, 은퇴 암시 "최선 다했다. 아쉬움 없이 떠날 수 있을 듯"
  • 이유진 기자
  • 승인 2020.07.03 21: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박재범 인스타그램
사진출처=박재범 인스타그램

 

[한강타임즈 이유진 기자] 가수 박재범이 새 앨범을 공개한 가운데 은퇴를 암시하는 글을 게재해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박재범은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진짜 은퇴를 암시한 곡. 최선을 다해서 아쉼없이 떠날 수 있을 듯"이라는 글과 함께 새 EP 앨범 'Nothing Matters'의 수록곡 'Encore'의 음원 일부를 게재했다.

앞서 박재범은 지난해에도 "몇 년 안에 은퇴할 생각이다"라며 "많은 사람에게 에너지를 쏟아붓는 게 쉬운 일이 아니다. 서른다섯이나 서른여섯 살쯤 은퇴하고 싶다"고 밝힌 바 있다.

한편 박재범의 새 EP앨범 'Nothing Matters'는 지난 2일 발매됐다.
 


주요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