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철인3종' 선수 가혹행위 '운동처방사' 자택서 체포
'철인3종' 선수 가혹행위 '운동처방사' 자택서 체포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0.07.10 1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트라이애슬론 국가대표 출신의 최숙현 선수가 지난달 26일 부산의 숙소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트라이애슬론 국가대표 출신의 최숙현 선수가 지난달 26일 부산의 숙소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경북 경주시청 철인3종경기팀 故 최숙현 선수 등에 대한 가해자로 지목된 운동처방사 안모(45)씨가 경찰에 체포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안 씨의 주거지에 대한 압수수색도 실시하고 휴대폰 등도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북지방경찰청은 10일 소위 팀닥터로 불리던 운동처방사 안 씨를 폭행 및 불법의료행위 등의 혐의로 주거지에서 체포해 압수수색 했다고 밝혔다.

안 씨는 줄곧 자택에 머물고 있었으며 경찰은 정확한 사건경위와 사건 발생 후 행적 등에 대해서도 조사를 벌이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