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현대건설, 현대로보틱스와 '건설로봇' 개발 MOU 체결
현대건설, 현대로보틱스와 '건설로봇' 개발 MOU 체결
  • 오지연 기자
  • 승인 2020.07.17 1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
사진출처=현대로보틱스

 

[한강타임즈 오지연 기자] 현대건설이 현대로보틱스와 '건설 로보틱스 분야 연구협력'에 대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지난 16일 열린 서명식에는 현대건설 기술연구소장 박구용 상무와 현대로보틱스 로봇연구소장 윤대규 상무 등 양사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현대건설은 미래 신사업으로 주목받는 '건설 로보틱스'분야를 건설업의 핵심 신기술이라 판단하고 전략적 육성과 기술 개척에 속도를 내고 있다.

이번 협약을 계기로 현대건설은 제조업에서 주로 사용되던 로보틱스 기술의 노하우를 받아들여 건설 현장용 로봇 기술을 한 단계 도약시킨다는 계획이다.

양사는 이번 MOU 협약으로 ▲건설 현장 작업용 로봇 개발 ▲모바일 서비스 로봇 사업 ▲현장건물 내 자율주행 핵심 기술 개발 ▲중장기 사업 추진 전략 등 건설 산업에 최적화한 로봇 기술 경쟁력을 높여나가는데 긴밀히 협력할 예정이다.

건설 현장 작업용 로봇은 현장에서 앵커링 작업(드릴로 구멍을 뚫는 작업), 페인팅, 용접, 조적 등에 접목될 예정이며, 현대건설은 건설용 작업 모션 제어(Manipulation) 및 건설 현장 자율주행 기술 적용, 현대로보틱스는 사람과 한 공간에서 작업할 수 있는 협동로봇 및 비전 기술을 담당한다.

현대건설과 현대로보틱스는 로봇이 작업장 내 환경과 장애물을 스스로 인식, 작업 위치까지 최적 경로로 이동하는 등 로봇 자율주행용 최신 SLAM 기술은 고도화한 3D SLAM 기반의 ‘자율주행 통합 소프트웨어(SW)’를 공동 구축한다.

현대건설 기술연구소 박구용 상무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 현대로보틱스와 협력해 건설 현장에 제조업과 같은 자동 생산의 개념을 도입하고 건설 산업의 혁신을 이끌어나가겠다"고 밝혔다.


주요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