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병무청, 2021년도 현역병 입영 본인선택원 접수 시작
병무청, 2021년도 현역병 입영 본인선택원 접수 시작
  • 오지연 기자
  • 승인 2020.07.20 13: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
사진출처=병무청

 

[한강타임즈 오지연 기자] 병무청은 오는 29일부터 '2021년도 현역병 입영 본인선택원' 접수를 시작한다고 20일 밝혔다.

내년에 입영을 희망하는 사람은 본인의 학업, 취업 등 일정에 맞추어 입영희망일자를 직접 선택할 수 있으며, 신청 즉시 입영부대도 알 수 있다.

이에따라 지금까지는 입영신청자가 ‘입영희망월’만 선택하고, 12월이 되서야 입영일자와 부대를 알 수 있었으나 병역의무자 중심의 입영제도 개선으로 다가오는 29일 입영 신청자부터는 입영일 확정까지 장기간 대기해야 하는 불편함이 해소된다.

입영신청 방법은 병무청 누리집 또는 스마트폰 앱에 접속해 4차 산업혁명의 핵심기술인 블록체인기반 간편 인증방식 등 본인 인증 후 '현역병입영본인선택원' 메뉴에서 다음해 입영일자를 선택하면 된다.

다만 지방병무청마다 접수일정이 다르고 ‘선착순’ 마감되므로 병무청 누리집 공지사항을 확인해 지방 병무청별 접수날짜와 시간을 미리 알아둬야 한다.

입영신청은 연중 3회로 나눠 접수하며, 이번이 1회차 접수로 2회차는 9월, 3회차는 수학능력시험일 이후인 12월에 접수할 예정이다.

모종화 병무청장은 "이번에 개선한 현역병 입영신청 제도는 청 창설 50년 만에, 국방부·육군과 협업으로 이뤄낸 변화로 최대 5개월 앞당겨진 입영일자 결정을 통해 병역의무자들이 보다 계획적으로 입영준비를 할 수 있다"며 "앞으로도 변화를 두려워하지 않고 국민, 병역의무자를 최우선으로 하는 적극행정을 지속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