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직장인 19.6% “추가수익 창출하는 취미 있다”
직장인 19.6% “추가수익 창출하는 취미 있다”
  • 이규한 기자
  • 승인 2020.08.10 15: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잡코리아
사진출처=잡코리아

 

[한강타임즈 이규한 기자] 직장인 19.6%는 자신이 좋아하는 취미생활을 하며 추가수익을 창출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 직장인들이 추가수익을 창출하는 취미생활 1위는 ‘유튜브 등 SNS’였다.

잡코리아가 직장인 608명을 대상으로 '하비프러너-취미를 전문적인 사업으로 확장해가는 사람'관련 조사를 실시하고 결과 직장인 중 19.6%가 취미생활을 통해 추가수익을 창출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 직장인들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추가수익을 창출하는 취미생활 1위는 ‘유튜브 등 SNS(44.5%)’였다. 이어 2위에 ‘헬스/요가 등 운동 레슨(25.2%)’이 올랐고, ‘소설/에세이 등 창작활동’을 통해 추가수익을 창출한다는 답변은 24.4%의 응답률로 3위에 올랐다. 이외 ‘베이킹/요리(19.3%)’, ‘노래/음악 레슨(12.6%)’, ‘가죽공예/수공예(10.1%)’ 등도 추가수익을 창출하는 취미생활로 꼽혔다(*복수응답).

현재 취미생활을 통해 추가수익을 창출하고 있다고 답한 직장인 중 다수가 취미를 본업으로 삼는 하비프러너를 꿈꾸는 것으로 보인다.

잡코리아가 이들 직장인들에게 ‘향후 현재 취미생활을 본업으로 삼을 계획이 있나요?’라고 묻자 73.1%가 ‘그렇다’고 답했던 것. 이어 설문에 참여한 직장인들에게 ‘향후 하비프러너가 어떻게 될지’ 묻자 57.7%가 ‘현재보다 하비프러너가 증가할 것’이라 예측했다. ‘현재보다 감소할 것’이란 답변은 22.0%였고, 20.2%의 직장인은 ‘지금과 비슷할 것’이라 예측했다.

한편 직장인 중 83.4%는 현재 즐기고 있는 취미생활이 있다고 답했다. 직장인들이 즐기는 취미생활 1위는 ‘영화/드라마 감상(36.3%)’이었다. 이외 ‘운동(28.8%)’, ‘독서(20.9%)’, ‘여행(19.7%)’, ‘유튜브 등 SNS(19.3%)’, ‘베이킹/요리(18.5%)’, ‘게임(18.1%)’ 등도 직장인들이 많이 하는 취미생활이었다(*복수응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