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김동준, 수재민 위해 남몰래 1000만원 기부
김동준, 수재민 위해 남몰래 1000만원 기부
  • 이유진 기자
  • 승인 2020.08.13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밀알복지재단
사진출처=밀알복지재단

 

[한강타임즈 이유진 기자] 그룹 제국의 아이들 출신 배우 김동준이 집중 호우로 인해 피해를 입은 수재민을 위해 1000만 원을 기부했다.

13일 밀알복지재단 측에 따르면 김동준은 소속사에도 알리지 않고 밀알복지재단에 개인적으로 기부금을 전달했다.

이에 소속사 측에서도 기부자가 김동준이 맞냐는 밀알복지재단의 문의에 기부 사실을 뒤늦게 파악한 것으로 알려졌다. 

밀알복지재단 관계자는 "김동준의 이름으로 후원금이 들어와 확인하던 중 기부자가 김동준인 것을 알게 됐다"며 "기부 사실을 알리길 원치 않았으나 나눔 문화 확산을 위해 재단 측이 공개하자고 설득했다"고 전했다. 

김동준의 후원금은 이번 집중호우로 수해를 입은 중증장애아동 가정의 주거보수와 생계비, 의료비, 의료보장구 지원에 사용된다. 밀알복지재단 측은 피해 가정이 빠른 시일 내에 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다각도의 지원을 펼칠 예정이다.

앞서 김동준은 지난 3월에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힘든 시기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자 대구 부산 취약계층에 마스크를 기부했다. 또한 SBS '맛남의 광장' 단체 광고료를 기부하기도 했다.

한편 김동준은 9월 첫 방송될 JTBC 새 드라마 '경우의 수'와 내년 개봉 예정인 영화 '간이역'을 통해 연기 활동을 이어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