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안철수 "대통령의 왜곡된 현실 인식, 집단최면"
안철수 "대통령의 왜곡된 현실 인식, 집단최면"
  • 오지연 기자
  • 승인 2020.08.13 14: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뉴시스
사진출처=뉴시스

 

[한강타임즈 오지연 기자]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문재인 정부의 문재인 대통령의 '집값' 발언에 분노했다.

13일 안 대표는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 겸 확대당직자회의에서 "문 대통령의 '집값이 안정돼 간다'라는 달나라 대통령 같은 발언으로 수많은 국민이 분통을 터뜨렸다"말했다.

안 대표는 "서울 아파트 평균값이 10억원으로, 강남 아파트 평균값이 20억원으로 치솟았는데 어떻게 안정된 것인가"라며 "보통 사람들이 자기 집 마련할 꿈도 못 갖게 된 것은 누구 책임인가"라고 일침을 가했다.

이어 "대통령의 왜곡된 현실 인식과 자화자찬은 집권 세력 전체의 집단최면으로 이어지고 있다"며 "여당은 대통령이 시키는 대로, 청와대 오더대로, 문제의식도 없이 독단적인 국정운영을 하고 있다. 그 결과가 파탄 난 부동산 정책, 구멍 난 나라 살림, 그리고 공정과 도덕의 붕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국민을 위해 야당에, 민간 전문가에게 고개 숙이는 것은 절대 부끄러운 일이 아니다. 협조를 구한다면 마다할 이유가 없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