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안랩 “호텔 예약 및 부재 중 자동회신 위장 피싱 메일 주의해야”
안랩 “호텔 예약 및 부재 중 자동회신 위장 피싱 메일 주의해야”
  • 이영호 기자
  • 승인 2020.08.14 16: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영호 기자] 안랩은 최근 호텔 예약과 부재중 자동 회신 등 여름 휴가 관련 피싱 메일로 유포되는 정보 유출 악성코드를 발견했다고 14일 밝혔다.

안랩에 따르면 먼저 공격자는 ‘호텔 객실을 확인하세요’, ‘부재중입니다. △△△(임의 연락처)으로 연락주세요(악성 URL)’ 등 호텔 예약/결제, 업무 담당자 부재중 자동 회신 등 최근 여름 휴가 시기에 사용자가 속기 쉬운 내용으로 위장한 피싱 메일을 발송했다.

공격자는 해당 메일에 악성 워드 파일(.doc)이나 PDF 파일을 직접 첨부하거나 메일 본문에 악성 URL을 포함시켜 사용자가 악성 문서파일을 내려받도록 유도했다.

만약 사용자가 첨부된 악성 문서 파일이나 다운로드받은 악성 문서 파일을 실행하면 ‘IOS 단말기에서 만들어져 정상 실행되지 않았으니 편집 사용과 콘텐츠 사용을 클릭하라’는 본문 내용이 나타난다. 사용자가 속아 무심코 문서의 ‘콘텐츠 사용’ 버튼을 클릭하면 악성코드가 실행된다.

실행 이후 악성코드는 사용자 몰래 PC에 실행 중인 웹 브라우저를 확인한 뒤 ID, 패스워드 등 사용자 정보 및 감염 PC의 시스템 정보를 탈취해 이를 공격자에게 전송한다. 또 특정 웹사이트에 접속해 추가 악성코드를 다운로드 시도한다.

이 같은 악성코드의 피해를 줄이기 위해서는 △출처가 불분명한 메일의 첨부파일/URL 실행금지 △백신 최신버전 유지 및 실시간 감시 기능 실행 △파일 실행 전 최신 버전 백신으로 검사 △OS(운영체제) 및 인터넷 브라우저(IE, 크롬, 파이어폭스 등), 오피스 SW 최신 보안 패치 적용 등 필수 보안 수칙을 실행해야 한다고 안랩 측은 당부했다.

안랩 관계자는 “이번 발견한 유포 사례는 현재도 내용만 조금씩 바꿔 유사한 방식으로 지속적으로 유포되고 있다”며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서 출처가 불분명한 메일이나 첨부파일 실행을 하지 않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