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LG전자, 국내 최고 화력 디오스 인덕션 신제품 선보여
LG전자, 국내 최고 화력 디오스 인덕션 신제품 선보여
  • 이영호 기자
  • 승인 2020.08.14 17: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영호 기자] LG전자는 14일 플러그 타입 단일 화구 기준으로 국내 최고 화력인 최대 3300와트(W)의 디오스 인덕션 신제품을 선보였다고 밝혔다.

국제 시험인증기관 UL(Underwriter's Laboratories)이 입회한 가운데 실험한 결과 신제품은 동급의 LG전자 가스레인지(모델명: HB622AB)보다 조리 속도가 최대 2.5배 빠른 것으로 나타났다. 1리터의 물을 약 100초 만에 끓일 수 있을 정도다.

LG전자는 내부 온도를 낮춰주는 팬(Fan)의 소음을 줄여주는 제어기술을 신제품에 적용해 인덕션 소음을 기존 보다 낮췄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신제품은 고온에도 인덕션 코일의 손상을 최소화하는 ‘220도(℃) 내열 코일’, 상판의 열로부터 코일을 보호하는 ‘고성능 단열재’, 기준보다 전압이 낮거나 높을 경우 제품을 보호하는 ‘고·저전압 보호 설계’ 등 17가지의 안전장치 시스템을 탑재했다.

또 평상시에 2개의 화구를 각각 따로 사용하다가 식재료의 양이 많거나 부피가 큰 경우에는 2개의 화구를 같이 사용해 대형 화구처럼 이용할 수 있는 ‘와이드존’, 화구에 용기가 놓여지는 것을 감지해 어느 위치에 용기를 올려놓더라도 화력만 선택하면 되는 ‘자동 용기 감지’ 등 기존의 편의성도 그대로 적용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