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태풍 하이선 ‘태풍특보’ 대부분 해제
태풍 하이선 ‘태풍특보’ 대부분 해제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0.09.07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0호 태풍 '하이선'(HAISHEN)이 7일 오후 강원도 동해안 지역을 지나 해상으로 빠져나가 우리나라와 멀어지고 있다.(그래픽=기상청 홈페이지)
제10호 태풍 '하이선'(HAISHEN)이 7일 오후 강원도 동해안 지역을 지나 해상으로 빠져나가 우리나라와 멀어지고 있다.(그래픽=기상청 홈페이지)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한반도를 강타한 제10호 태풍 ‘하이선’이 7일 동해안을 지나 해상으로 빠져나가면서 ‘태풍특보’ 대부분이 해제됐다.

다만 서해안에는 여전히 강한 바람이 불면서 영향을 미치고 있지만 태풍의 강도는 다소 약해진 상태로 이날 오후 9시께 북한 청진 남서쪽 약 110㎞ 부근 육상에 상륙한 후 소멸될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에 따르면 태풍 하이선은 이날 오후 1시30분께 강릉 북쪽 20㎞ 부근 해상으로 진출해 오후 3시에는 속초 북동쪽 약 50㎞ 해상에서 시속 64㎞로 북진하고 있다.

태풍의 강도는 오전 최대풍속 초속 35m로 ‘강’으로 불류됐지만 오후에는 다소 약해져 ‘중’으로 보이고 있다.

강도가 ‘중’으로 다소 약해졌다고 하지만 여전히 영향을 받고 있는 경기, 강원 등 중부 일부 지역에서는 최대 순간풍속 약 90㎞/h(25m/s)의 매우 강한 바람이 부는 곳도 있어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한편 주요지점 강수량 현황은 진부령(고성)이 372.8㎜, 강릉 267.9㎜, 신기(삼척) 249㎜, 양산 상북 275㎜, 금강송(울진) 233.5㎜, 등에서 200mm가 넘었다.

특히 제주도의 경우 어리목 547.5㎜, 선흘 531.5㎜를 기록했다.


주요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