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바이오엔테크 CEO "코로나 백신 완벽에 가까워, 승인 준비"
바이오엔테크 CEO "코로나 백신 완벽에 가까워, 승인 준비"
  • 오지연 기자
  • 승인 2020.09.09 1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뉴시스
사진출처=뉴시스

 

[한강타임즈 오지연 기자] 미국 화이자와 손잡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개발 중인 독일 바이오엔테크의 최고경영자(CEO)가 "그것(백신)은 탁월한 성적을 보여줬고, 거의 완벽하다고 생각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바이오엔테크의 공동창업자 겸 CEO인 우구어 자힌은 8일(현지시간) CNN과 인터뷰에서 "10월 중순 또는 11월 초께 백신이 규제 당국의 승인을 받을 준비가 될 것으로 자신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자힌 CEO는 "규제 당국이 코로나19 백신에 대한 긴급사용 승인을 빨리 내줄 것으로 생각한다"면서 "시험에서 나오는 안전 관련 데이터와 연계해 회사가 이해하는 이 백신의 작용 기제는 많은 자신감을 준다"고 전했다.

이어 "우리는 안전한 제품을 가졌고, 효험을 입증할 수 있다고 믿는다"며 "젊은이와 노년층 모두에서 지금까지 항체 반응이 강력했고, 부작용은 최소 수준이었다"고 주장했다.

특히 자힌 CEO는 "우리는 발열을 자주 보지 않는데 시험 참여자의 소수만 발열을 일으켰다"며 "두통이나 피로감 같은 증상은 이보다도 훨씬 적었고, 이런 증상들도 통상 하루 이틀 관찰되다가 사라졌다"고 말했다.

바이오엔테크는 화이자와 함께 올해 연말까지 자사의 백신 후보 'BNT162' 1억회 투여분을, 이어 내년에는 최대 13억회 투여분을 공급할 계획이다.

또한 바이오엔테크와 화이자 등 미국과 유럽의 백신 개발 제약사 9곳은 이날 공동성명을 내고 대규모·고품질의 임상시험을 통해 안전성과 효험이 입증된 뒤에만 당국에 백신 승인을 신청하겠다고 약속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