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11개국 고위 공무원, 온라인으로 한국 비대면 행정서비스 배운다
11개국 고위 공무원, 온라인으로 한국 비대면 행정서비스 배운다
  • 오지연 기자
  • 승인 2020.09.14 13: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오지연 기자] 행정안전부는 11개국 14명의 개도국 고위 공무원이 참여하는 '2020년 디지털정부 정책관리자 온라인 과정'을 오는 15일 환영식을 시작으로 10월 7일까지 3주간 진행한다고 14일 밝혔다.

2014년 시작된 ‘디지털정부 정책관리자 과정’은 매년 해외의 디지털정부 관련 고위 공무원을 한국으로 초청해 한국의 디지털정부 사례를 공유하고 협력 방안을 논의하는 과정이다.

전문가 강연, 현장 방문, 공동협력 기획서 작성, 우리나라 기업과의 비즈니스 미팅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되어 한국 디지털 정부의 해외진출 계기 마련에 중요한 역할을 해왔다.

이번에 시작되는 2020년 과정은 코로나19의 전 세계적인 확산으로 인해 외국 공무원들을 한국으로 초청하는 대신 온라인 원격 교육 방식으로 과정을 운영하며, 온라인 과정의 특성에 맞춰 교육내용을 대폭 개편했다.

특히 올해는 ‘정부24’, ‘국민신문고’ 등 한국의 비대면 행정서비스 우수사례와 함께 디지털 정부혁신 전략을 상세히 소개하고, 자가격리 안전관리 앱‧마스크 알리미 앱 등 ICT 기술을 활용한 코로나19 대응사례를 교육과정에 추가하는 등 포스트코로나 시대의 국제적 수요를 반영한 것이 특징이다.

코로나19로 인해 외국 공무원과 직접 만나는 인적 교류는 어려워졌지만, 사회 전반에서 비대면 서비스의 중요성이 높아지면서 많은 나라들이 디지털 전환에 더욱 힘을 쏟고 있으며 관련 국제협력 수요도 함께 늘어나고 있다.
 
행정안전부 측은 "효율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온라인 연수, 온라인 세미나, 영상 양자회담 등 다양한 비대면 방식의 국제협력을 계속 확대하고, 국제사회와의 적극적인 협력활동이 디지털 정부 선도국으로서의 위상 제고와 우리나라 IT기업의 해외 진출로 이어질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주요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