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홧김에 확" 평택 편의점에 차량 돌진 후 난동
"홧김에 확" 평택 편의점에 차량 돌진 후 난동
  • 김영준 기자
  • 승인 2020.09.16 1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KBS
사진출처=KBS

 

[한강타임즈 김영준 기자] 홧김에 자신의 승용차를 몰고 편의점으로 돌진한 뒤 난동을 벌인 30대 여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15일 평택경찰서는 특수재물손괴 등 혐의로 30대 A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했다고 밝혔다.

A씨는 이날 오후 6시쯤 평택시 도곡리에 있는 한 편의점에 자신의 승용차를 몰고 돌진한 혐의를 받는다.

이후에도 A씨는 차에서 내리지 않고 편의점 안에서 앞뒤로 약 20분간 반복 운전하는 등 난동을 부리며 내부 집기를 파손한 것으로 전해졌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이 차에서 내리라는 요구했지만 이를 따르지 않자 공포탄 1발을 쏜 뒤 차 문을 열고 들어가 A씨를 체포했다.

사고 당시 편의점 안에는 점주 1명과 직원 2명 등 3명이 있었지만 크게 다친 사람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A씨는 지난 6월에도 이 편의점에서 행패를 부리다가 현행범으로 체포된 전력이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주요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