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쿠우쿠우 회장 부부 검찰 송치 '배임수재·16억 횡령 혐의'
쿠우쿠우 회장 부부 검찰 송치 '배임수재·16억 횡령 혐의'
  • 김영준 기자
  • 승인 2020.09.16 1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뉴시스
사진출처=뉴시스

 

[한강타임즈 김영준 기자] 외식 프랜차이즈 브랜드 쿠우쿠우(QooQoo) 회장 부부가 협력업체로 부터 뒷돈을 받은 혐의로 검찰에 송치됐다.

15일 경기남부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쿠우쿠우 회장 김모씨와 아내 강모씨, 상무 A씨 등 경영진 3명을 업무상 횡령·배임수재 등 혐의로 검찰에 불구속 송치했다고 밝혔다.

김씨 부부는 지난 2014년부터 3년여간 식자재를 납품하거나 매장 인테리어를 맡은 회사 등 협력업체들에게 일감을 주는 대가로 운영지원금과 각종 협찬 물품 등 요구하며 11억6천만원을 받은 혐의를 받고 있다.

또한 김씨 부부는 회삿돈 4억5천만원을 개인 용도로 사용한 혐의도 받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협력업체로부터 받은 돈의 규모는 더 크지만 구증된 금액만 혐의를 적용했다"고 전했다.

한편 경찰은 지난해 회사 내부 제부자로부터 김씨 부부의 혐의를 입수해 수사를 진행 중이며, 부부는 혐의를 부인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주요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