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아는 형님' 오윤아 "기도훈과 15살차이, 불편했다"
'아는 형님' 오윤아 "기도훈과 15살차이, 불편했다"
  • 이유진 기자
  • 승인 2020.09.20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JTBC '아는형님'
사진출처=JTBC '아는형님'

 

[한강타임즈 이유진 기자] 배우 오윤아가 기도훈과 실제 15살 차이가 난다고 밝혔다.

19일 오후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이하 '아형')에서는 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에 출연한 오윤아, 기도훈, 이초희, 이상이가 출연했다.

이날 오윤아는 커플 연기를 했던 기도훈과의 나이 차이에 대해 "실제 15살 차이가 난다"고 말했다.

이에 강호동은 "안 불편했냐"고 묻자, 오윤아는 "왜 안 불편했겠냐. 불편했다. 극중 내가 철없고 깨발랄한 푼수 역할이다. 그런데 기도훈이 화면에서 너무 어린 티가 많이 났다. 그래서 당황했다"고 털어놔 웃음을 자아냈다.

오윤아는 "도훈이가 스킨십 할 때 쑥스러했다. 백허그 장면이 화제가 되기도 했다. 목조르는 거 같아서"라고 말하자, 김희철은 "저거 스릴러 아니야"라고 말해 폭소케했다.

한편 이날 기도훈은 "작품 전에는 110kg였는데 촬영 때문에 77kg를 만들었다"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주요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