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정총리 "한 달간 가을여행 집중관리, 방역관리 강화"
정총리 "한 달간 가을여행 집중관리, 방역관리 강화"
  • 오지연 기자
  • 승인 2020.10.14 12: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뉴시스
사진출처=뉴시스

 

[한강타임즈 오지연 기자] 정세균 국무총리는 "이번 주말부터 약 한 달간을 가을여행 집중관리기간으로 정하고 국립공원 등에 대한 방역관리를 강화한다"고 밝혔다.

정 총리는 14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코로나19 대응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회의에서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다시 세 자릿 수로 늘어난 것과 관련해 "여행을 계획하는 시점에서부터 귀가한 이후까지 단계별 대책을 마련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정 총리는 "국민들께서는 가급적 원거리 여행은 자제해 주시고, 여행을 가시더라도 정부의 방역지침을 적극 실천해 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어 "언제든 코로나19가 재확산될 가능성이 남아있는 아슬아슬한 상황"이라며 "시행착오를 반복해선 안 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정 총리는 "국민들께서는 책임의식을 갖고 일상생활 곳곳에서 마스크 쓰기 등 개인별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켜달라"며 "각 지방자치단체는 자율성을 갖고 지역별 상황에 적합한 방역조치를 신속하고 탄력적으로 적용해 달라"고 요청했다.

한편 정 총리는 상온 노출 사고로 중단됐던 독감 백신 무료 접종 사업 재개에 대해 "백신 유통상 문제와 백색 입자 발생으로 국민께 걱정을 끼쳐 중대본부장으로서 송구스럽다"며 "수급 관리를 철저히 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