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노원구, 24일 불암산 ‘산림치유센터’ 개관
노원구, 24일 불암산 ‘산림치유센터’ 개관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0.10.22 1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림치유센터, 심신이완 치유실, 마을활동가 대상 시범운영 모습
산림치유센터, 심신이완 치유실, 마을활동가 대상 시범운영 모습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노원구(구청장 오승록)가 오는 24일 천혜의 자연환경을 활용, 도심형 산림치유 서비스를 제공하는 ‘불암산 산림치유센터’를 개관한다.

중계본동 불암산 나비정원 인근에 들어선 산림치유센터는 서울시 생애주기별 녹색복지센터 공모사업에 선정돼 총사업비 20억원을 들여 연면적 488㎡ 지상1층, 2개동 규모로 건립됐다.

불암산 자락의 아름다운 경관, 햇빛, 피톤치드 등 다양한 요소를 활용해 인체의 면역력을 높이고 건강을 회복시켜 줄 것으로 기대를 높이고 있다.

한편 치유센터는 ▲참나무동 ▲소나무동 ▲치유숲 정원으로 구성되어 있다.

먼저 ‘참나무동’은 본격적인 체험에 앞서 준비하는 공간으로 자율신경, 스트레스, 혈관 건강 등을 알아보는 ‘건강측정실’과 신체부위별 근력・유연성 등을 파악해 바른 건강습관을 지도하는 ‘인지행동 치유실’ 등으로 꾸몄다.

‘소나무동’은 편백나무로 된 실내에서 신체적, 심리적 피로를 낮추고 면역을 증강하는 ‘심신이완실’과 식이・향기・문화치유 등의 ‘오감치유실’로 구성해 치유의 공간으로 활용한다.

‘치유숲 정원’은 황토맨발 걷기, 피톤치드 체험 공간인 ‘오감정원’과 불암산의 경관을 활용한 풍욕, 산림 레크레이션 등의 체험활동을 진행하는 ‘옥상정원’으로 조성했다.

산림치유 지도사가 진행하는 치유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이 프로그램은 5가지의 일일 체험과 4가지의 주간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한편 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각 프로그램의 참여인원은 10명으로 제한한다.

사전 예약제로 운영되며, 매월 9일 오전 10부터 구청 홈페이지를 통해 다음 달 예약신청을 받는다. 프로그램 일정 등 보다 자세한 사항은 노원구청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오승록 구청장은 “도심 속 산림치유센터에서 지친 몸과 마음을 달래는 시간을 가져보길 바란다"며 “앞으로 노원구민 뿐 아니라 동북권 시민들의 힐링공간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다양한 산림치유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