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광주 찾은 이낙연 "5·18 명예훼손 처벌·진상규명법 당론 추진할 것"
광주 찾은 이낙연 "5·18 명예훼손 처벌·진상규명법 당론 추진할 것"
  • 오지연 기자
  • 승인 2020.10.24 22: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뉴시스
사진출처=뉴시스

 

[한강타임즈 오지연 기자]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24일 "이번 정기국회 안에 5·18 명예훼손 처벌법과 진상규명에 관한 법을 당론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이낙연 대표는 이날 취임 후 처음으로 광주를 찾아 국립 5·18 민주묘지를 참배하고 민주의 문 앞에 서서 이같이 말했다.

이 대표는 "코로나19 위기에서 광주시민이 대구와 경북 환자를 치료해드리고자 병원을 비우는 공동체 정신을 발휘한 것도 오월정신에 뿌리를 둔다"며 "오월정신은 공동체를 더욱 탄탄하게 지탱하고 대한민국을 세계를 선도하는 국가로 발전시키는데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5·18 명예훼손 처벌법이 표현의 자유를 침해할 수 있다는 일각의 우려에 대해서는 관련 상임위원회 심의 과정에서 지혜를 모을 수 있다"고 전했다.

한편 이날 5·18묘지 참배에는 송갑석·이개호·이병훈·김승남·이용빈·조오섭 등 광주와 전남에 지역구를 둔 의원들이 동행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