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서초구, 공사장 비산먼지 집중단속 ‘드론’ 투입
서초구, 공사장 비산먼지 집중단속 ‘드론’ 투입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0.10.28 1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초구가 대형 공사장의 비산먼지 집중단속을 위해 드론을 투입하고 있다
서초구가 대형 공사장의 비산먼지 집중단속을 위해 드론을 투입하고 있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서초구(구청장 조은희)가 대규모 공사장의 효율적인 비산먼지 관리를 위해 지난 23일부터 재건축·재개발현장에 드론을 전격 투입했다.

이번 집중단속 대상은 방배5구역을 포함해 총 5개소다. 특히 재개발공사장인 방배5구역(20만㎡)과 방배6구역(10만 m2)은 서로 인접한 대형공사장으로 육안으로 공사장의 세부적인 현황을 점검하고 단속하기에는 한계가 있는 상황이다.

이에 구는 드론을 활용해 ▲토사 및 폐기물 운반차량의 세륜실시여부 ▲방음·방진시설 적정설치여부 ▲현장안전관리사항 준수여부 등을 철저하게 점검할 예정이다.

푸른서초환경실천단 주민이 참여하여 민관 합동으로 드론을 띄워 실시간으로 공사현장 구석구석을 점검해 즉시 시정조치하고, 영상 분석을 통해 다른 재개발공사현장 관리에도 적극 활용할 예정이다.

구 관계자는 “민원발생 빈도가 높은 대형 공사현장에 드론을 띄워 실시하는 단속은 공사장 내부 육안점검의 한계를 극복하여 사각지대없이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다”고 밝혔다.

이 밖에도 구는 2018년부터 민원발생이 많은 공사장 15개소에 대해 ‘IoT기반 미세먼지·소음 측정기’를 설치해 실시간으로 정보를 전달 받아 단속 자료로 활용하고 있다.

특히 2017년부터 실시하고 있는 공사시간 3-아웃제의 효과를 높이기 위해 지난 8월이후 새벽 6시부터 불시 점검하여 공사시간 위반 등 총 102건을 적발한 바 있다.

조은희 서초구청장은 “전국 최초 공사시간 3-아웃제뿐 아니라, 드론을 활용한 비산먼지 집중단속을 하는 등 미세먼지·소음 저감을 위해 앞으로도 새로운 사업을 계속 발굴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